실시간 뉴스


美 그래미뮤지엄, 하이브 전시회 개최…BTS·방시혁 참여→뉴진스 제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미국 그래미 뮤지엄이 하이브 아티스트 음악적 발자취를 담은 전시회를 개최한다.

하이브는 산하 레이블 소속 아티스트들과 함께 내달 2일(이하 현지 시간)부터 9월 15일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 그래미 뮤지엄에서 주관하는 'HYBE: We Believe In Music, A GRAMMY Museum Exhibit'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하이브/그래미 뮤지엄 로고. [사진=하이브/그래미 뮤지엄]
하이브/그래미 뮤지엄 로고. [사진=하이브/그래미 뮤지엄]

그래미 뮤지엄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 하이브가 걸어온 길을 조명하고,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가 보여온 혁신성과 창의성의 면면을 소개하기 위해 기획됐다.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음악 시상식으로 꼽히는 ‘그래미 어워즈’의 역대 수상자에 대한 기록물을 전시하는 그래미 뮤지엄이 하이브와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의 음악적 발전과 영향력에 주목한 것이다.

전시에는 지코, 방탄소년단, 세븐틴, 프로미스나인,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엔하이픈, 르세라핌, &TEAM, 보이넥스트도어, TWS, 아일릿, KATSEYE 등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 12팀이 참여한다. 뉴진스는 제외됐다. 하이브는 "참여 여부는 레이블의 선택에 따라 결정됐다"고 밝혔다.

아티스트 외에 방시혁 하이브 의장에 대한 기록물도 전시된다. 관람객들은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들이 뮤직비디오와 공연 무대에서 실제 착용한 의상과 아이템을 접하고, 뮤직비디오, 안무 영상, 앨범 포스터 등의 기록물도 한 곳에서 감상할 수 있다.

하이브라는 기업 자체를 조명한 공간도 마련된다. 시대의 흐름에 따라 단계적으로 성장해 온 하이브의 지난 히스토리와 주요 성과를 살펴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음악가로서 방시혁 의장의 고민과 노력이 담긴 악기, 영감을 받은 서적 등도 공개된다.

K-팝의 매력을 직접 느껴볼 수 있는 참여형 공간도 마련했다. 관람객들은 '익스피리언스룸'(mono to immersive)에서 방탄소년단이 2022년 그래미 어워즈에서 선보인 'Butter' 무대를 별도의 디스플레이를 통해 시청할 수 있고, '싱어롱 부스'에서는 다양한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들의 노래를 따라 부를 수 있다. 또 '랜덤 플레이 댄스' 공간에서는 직접 춤을 따라 출 수 있고, '포토이즘' 부스에서는 좋아하는 아티스트와 함께 사진을 찍는듯한 체험도 할 수 있다.

마이클 스티카 그래미 뮤지엄 회장은 "하이브와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는 전 세계 음악의 현재와 미래를 대표하고, 이번 전시에서 이들을 향한 감사와 존경심을 깊이 있게 보여주고자 했다"며 "K-팝은 연령, 성별, 지역을 넘어 팬들에게 영감을 주는 혁신의 놀이터로, K-팝을 향한 사랑을 표현하고 아티스트와 더 가까워진 느낌을 받을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태호 하이브 최고운영책임자(COO)는 "하이브의 여정을 담은 전시를 여는 것은 우리에게 새로운 경험"이라며 "그래미 뮤지엄과의 파트너십을 매우 기쁘게 생각하고, 우리의 역사적인 작품을 감상하기 위한 팬 여러분의 방문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와 연계해 TWS가 8월 1일 '글로벌 스핀 라이브'(Global Spin Live)에 출연한다. 글로벌 스핀 라이브는 그래미 뮤지엄의 인기 온라인 퍼포먼스 시리즈로, 글로벌 뮤지션을 조명하는 콘텐츠다. TWS는 이날 '내가 S면 넌 나의 N이 되어줘'를 포함한 여러 곡의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현지 팬들과 교류한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美 그래미뮤지엄, 하이브 전시회 개최…BTS·방시혁 참여→뉴진스 제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