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둘째 임신 소식 후 근황...편한 차림으로 미술관 방문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둘째를 임신한 배우 황정음이 일상을 전했다.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술관 방문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황정음은 흰 셔츠에 통이 넓은 편안한 차림으로 그림을 관람하고 있다.

황정음 [사진=황정음 SNS]

앞서 황정음은 이혼한 이영돈과 재결합했다. 이어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해 겹경사를 맞았다.

한편, 황정음은 지난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