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전 여친 "한순간에 무너진 그의 모습 맘 안 좋아...사과 받았다" 입장 발표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사생활 논란이 된 배우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 A씨가 추가 입장을 발표했다.

20일 A씨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렸던 폭로 글에 내용을 추가했다. 그는 "제 글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의도치 않은 피해를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어 "저와 그분 모두 진심으로 사랑했던 시간이 있는데 저의 일부 과격한 글로 인해 한순간 무너지는 그의 모습에 저도 마음이 좋지 않다"고 밝혔다.

배우 김선호 [사진=tvN]

또 "그분에게 사과 받았고, 서로 오해한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김선호 전 여자친구 A씨 입장 전문.

제 글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의도치 않은 피해를 드린 것 같아 죄송합니다.

저와 그분 모두 진심으로 사랑했던 시간이 있는데

저의 일부 과격한 글로 인해 한순간 무너지는 그의 모습에 저도 마음이 좋지 않습니다.

그분에게 사과 받았고, 서로 오해한 부분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더 이상 사실과 다른 내용이 알려지거나 저나 그분의 이야기가 확대 재생산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이번 일로 많은 분들께 큰 피해를 드린 것 같아서 마음이 무겁습니다.

이 글은 곧 내리겠습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