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터' 주원 "액션 만족도 커…현존하는 모든 액션 영화 봤다"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주원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카터'를 준비하면서 수많은 액션 영화를 봤다고 밝혔다.

주원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카터' 인터뷰를 위해 조이뉴스24와 11일 오후 화상으로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배우 주원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카터'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지난 5일 공개된 '카터'는 의문의 작전에 투입된 카터가 주어진 시간 안에 자신을 되찾고 미션을 성공시켜야만 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주원은 기억을 잃은 채 의문의 작전에 투입된 카터로 분했다.

주원은 '카터' 출연이 확정되고 난 뒤 모든 액션을 찾아봤다고 말했다. 그는 "원래도 액션 영화를 좋아하기도 하는데 정말 현존하는 모든 액션영화를 본 것 같다"라고 했다.

'카터'에서 선보인 액션 연기에 대해선 "만족도는 크다. 너무 좋다. 다만 제 연기에 대한 아쉬움은 있다"라면서도 "우리 영화의 장단점을 인지하고 있다. 대본을 처음 받았을 때부터 알고 있었다. 공감하는 부분도 있다. 하지만 이 영화는 색깔이 뚜렷하고 이런 영화는 누군가는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하고 누군가는 시도해야 한다고 본다. 그것에 대한 평가는 스스로 만족스럽고 우리 영화팀에게 박수를 쳐주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