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아침마당' 김승권 "틱장애로 대인기피증…5살 아들 위해 노래"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아침마당' 김승권이 다섯살 아들을 위해, 그리고 꿈을 위해 노래하겠다며 '도전 꿈의 무대' 패자부활전 무대에 섰다.

3일 오전 방송한 KBS 1TV '아침마당-도전 꿈의 무대' 김승권은 "틱장애라고 불리는 뚜렛증후군을 앓고 있다"면서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어렵고, 치안으로 오해를 받은 적도 있다. 그러다 보니 사람이 무서워졌고 대인기피증에 걸렸다"고 했다.

아침마당 [사진=KBS ]
아침마당 [사진=KBS ]

그는 "가장 걱정은 다섯살된 아들이다. 혼자 아들을 키운다. 아들 유치원 발표회에서 틱증상이 나타나. 주변 부모들의 날카로운 시선을 받았다. 헛기침하며 서둘러 밖으로 나왔다. 아들에게 미안하다"면서도 "'도전 꿈의 무대' 이후 아들이 자신감 생기고 말도 잘 하는 변화가 생겼다. 아들을 위해, 그리고 나의 꿈을 위해 노래하겠다"고 전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2024 트레킹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아침마당' 김승권 "틱장애로 대인기피증…5살 아들 위해 노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