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장나라, 이상윤 블랙박스 봤다...불륜녀=표예진 확인 '흑화'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장나라가 표예진이 이상윤 불륜녀라는 사실을 알았다.

2일 방송된 SBS 'VIP'는 나정선(장나라 분)에게 이혼을 선언하는 박성준(이상윤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성준은 경매 행사가 끝난 뒤 모든 것을 말해주겠다고 하지만, 나정선과의 약속 장소에 나오지 않는다. 그 시간 온유리(표예진 분)가 박성준에게 "와 달라"는 문자를 보냈고, 온유리 집으로 달려갔기 때문.

온유리는 그날 하태웅(박성근 분)의 아내 이명은(전혜진 분)에게 와인 세례를 당했고, 박성준이 나타나자 울면서 안겼다. 박성준은 온유리가 진정되자 그 집을 나왔다.

VIP [SBS 캡처]

박성준은 나정선에게 "오늘 부사장님이 시킨 일이 있어 못 만날 것 같다"고 했지만, 나정선은 "올 때까지 기다리겠다"고 한다.

두 사람은 집에서 만났고, 박성준은 "우리 그만하자. 깨진 유리는 붙일 수 없는 것 같다"고 한다. 이에 나정선은 "그 유리에 아픈 건 나다. 이혼은 내가 결정할 문제다"고 말했다.

이후 온유리가 이명은에게 모욕당하는 영상이 유포됐고, 뉴스에까지 그 일이 보도된다.

결국 하태웅은 기자 회견을 열어 "그 아이는 내 혼외자식이다. 대학 때 잠깐 만난 사람이 낳은 아이다. 그 동안 연락을 안하고 있어 몰랐다가 최근에 알게됐다"고 밝혔다.

VIP [SBS 캡처]

나정선은 온유리와 함께 외출했다가 온유리 엄마가 위독하다는 연락을 받고 함께 병원을 간다.

나정선은 박성준 책상에서 그 병원에 관한 서류를 본 것을 기억해내고 온유리를 불륜녀로 의심한다. 나정선은 결국 박성준 자동차 블랙박스를 확인하고, 거기서 박성준을 백허그하는 온유리의 모습을 발견하고 충격을 받았다.

다음날 나정선은 회사에 출근해 이사로 승진한 박성준에게 살벌한 미소를 지으며 축하를 건넸다.

'VIP'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로 매주 월화 10시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