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민 아나운서, '펜트하우스' 시즌2 유출 논란...SNS 비공개 전환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김수민 아나운서가 '펜트하우스' 시즌2 내용을 유출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김수민 아나운서의 최근 유튜브 영상에는 대사 연습을 하는 김수민 아나운서의 모습이 담겼다.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이 영상에서 김수민 아나운서가 연습하는 대본이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 2의 내용이라는 의견이 올라왔다.

김수민 아나운서 SNS

영상은 빨리 감기로 돼 있어 대사가 정확하게 들리지는 않는 상황. 한 네티즌은 "김수민의 연습 영상을 느린 배속으로 바꾼 뒤 대사를 받아 적었다"며 "극 중 주단태(엄기준 분)와 천서진(김소연)이 약혼을 발표했고 시즌 1에서 심수련(이지아)을 살해한 혐의를 받았던 오윤희(유진)가 모든 죄를 자수를 했다는 내용 등이 담겼다"고 주장했다.

관련 글과 내용을 받아 적은 스크립터까지 퍼지며 논란은 커지고 있다. 논란 후 김수민 아나운서는 해당 영상 뿐 아니라 그 동안 올린 모든 영상을 삭제했다. SNS 역시 비공개로 전환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