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키즈 현진 학폭의혹, JYP "게시자 의견 직접 청취 고려"(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스트레이키즈 현진의 학교폭력(학폭)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가 "사실 확인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오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스트레이키즈 현진의 중학교 동창이라 주장한 A씨가 학폭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스트레이키즈 현진 [사진=JYP엔터테인먼트]

A씨는 폭로글을 통해 현진으로부터 이유 모를 폭력을 당했다며 "어떠한 이유로도 폭력은 정당화 되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 어렸다는 이유로 행해진 폭력이 정당화되지 않길 바라며 직접적인 사과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후 현진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가 재학했던 학교 및 주변 지인들의 의견을 청취 중이며, 게시자가 허락한다면 게시자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것도 고려 중"이라 공식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도 허위 사실 및 악성 루머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소속사는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자들도 확인했다"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할 예정"이라 덧붙였다.

아래는 스트레이키즈 현진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현재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고 있는 현진 관련 이슈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우선 당사는 본 이슈에 대해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가 재학했던 학교 및 주변 지인들의 의견을 청취 중이며, 게시자가 허락한다면 게시자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것도 고려 중에 있습니다.

다만 현재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자들도 확인했습니다. 이어 다양한 루트를 통한 상세 조사를 진행하여 왜곡되지 않은 정확한 사실관계를 규명하고자 하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명확한 사실 규명을 통한 아티스트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실과 다른 루머 유포에 대해 원칙대로 강경 대응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