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코 출신' 차예린 아나, 현직판사와 5월 결혼…웨딩화보 공개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미스코리아 출신 차예련 아나운서가 5월의 신부가 된다.

해피메리드컴퍼니 측은 6일 "차예린 아나운서가 오는 5월 2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히며 웨딩화보를 공개했다.

차예련 아나운서가 5월의 신부가 된다. [사진=해피메리드컴퍼니, 웨딩디렉터 봉드, 써드마인드스튜디오, 보보리스, 아밸바이케이, 정민경스타일리스트, 와일드디아웨딩, 웨딩미, 스플린디노, 규중칠우, 웨딩21 ]

공개된 화보엔 수줍은 예비신부로 우아하면서 고급스러운 웨딩드레스 자태를 뽐낸 차예린 아나운서의 모습이 담겼다.

차예린 아나운서의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현직판사(사법연수원 44기)로, 제46기 사법연수원을 수석으로 졸업하고, 현재 국내 최대 로펌인 김앤장에서 변호사로 재직 중인 남동생(차현우)의 소개로 만났다. 차예린 아나운서의 막냇동생도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현재 로스쿨을 다니는 예비 법조인이다.

차예련 아나운서가 5월의 신부가 된다. [사진=해피메리드컴퍼니, 웨딩디렉터 봉드, 써드마인드스튜디오, 보보리스, 아밸바이케이, 정민경스타일리스트, 와일드디아웨딩, 웨딩미, 스플린디노, 규중칠우, 웨딩21 ]

1986년생인 차예린 아나운서는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영어통번역학을 전공했다. 지난 2009년 제53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선 출신인 그녀는 2011년 JTBC에 입사, '뉴스9'를 진행했다. 2년 뒤인 2013년 MBC로 옮긴 차예린 아나운서는 현재 '생방송 오늘 저녁'과 '스포츠 매거진'을 진행 중이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