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김태호PD "박명수, 메뚜기 밟아보자며 영입제안"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연말 MBC 퇴사를 앞둔 김태호PD가 하하와 박명수로부터 영입 제안을 받았다.

18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 정준하 하하 신봉선 미주의 조찬 현장이 공개됐다.

'놀면 뭐하니' [사진=MBC]

이날 하하는 MBC 퇴사를 앞둔 김태호에게 자신이 대표로 있는 콴엔터테인먼트로 올 것을 제안했다.

하하는 "난 진짜 (김태호) 형을 담을 생각이 없었는데 유희열이 유재석을 영입하는거 보고 나라고 못 할 게 있나 싶더라"고 말했고, 유재석은 "콴엔터가 아니라 호엔터로 바꿔야 한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그러자 김태호PD는 "어제 (박)명수 형도 전화왔다. 자기랑 같이 하자더라. 메뚜기 밟아보자고 했다"고 폭로해 웃음을 더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