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측 "홍자매 신작 출연? 복귀작 결정 NO"

'푸른 바다의 전설' 이후 2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할까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전지현이 작가 홍자매(홍정은·홍미란)의 신작 출연 관련 입장을 밝혔다.

12일 소속사 문화창고 관계자는 조이뉴스24에 "전지현이 드라마, 영화 등에서 다양한 작품을 제안 받았다. 홍자매의 신작도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인 드라마 중 하나다"라고 했다.

홍자매의 신작은 내년 상반기 tvN 편성 예정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CJ E&M 측은 조이뉴스24에 "편성, 캐스팅 등 아직 구체화된 것은 없다"라고 전했다.

한편 전지현의 마지막 작품은 지난해 1월 종영한 SBS '푸른바다의 전설'이다. 올해 1월 둘째 아들을 출산한 후, 최근 광고·화보 촬영 등을 통해 연예계 활동을 재개했다.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