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 통증 호소' 조셉, 롯데전 경기 중 교체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LG 트윈스 외국인 타자 토미 조셉이 경기 중 허리 통증을 호소하면서 교체됐다.

조셉은 15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 4번타자 1루수로 선발출전해 4타수 1안타 1득점 1삼진을 기록했다.

[사진=LG 트윈스]

조셉은 이날 전날 경기에 이어 2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했지만 허리 통증으로 인해 경기를 다 마치지 못했다. LG가 4-2로 앞선 7회초 2사 1·2루에서 김용의와 교체됐다.

LG 관계자는 "조셉이 허리 근육 통증을 호소했다"며 "선수 보호 차원에서 교체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조셉은 앞서 지난달 16일부터 이달 9일까지 허리 디스크로 인해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된 바 있다.

8회말 롯데 공격이 진행 중인 가운데 LG가 4-3으로 앞서가고 있다.

사직=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