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일베 표식 손모양? 허위사실 명예훼손…강한 유감"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VAV가 유해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일베) 인증 손동작을 했다는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VAV 소속사 에이팀 측은 1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해당 손모양은 다른 멤버들과 같이 음악방송 무대 순서를 표현한 것이며, 다른 SNS에서도 아티스트가 독톡한 손모양으로 숫자를 표현하는 게시물을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VAV [사진=A TEAM 엔터테인먼트]

이어 "사실여부를 확인 하지 않고 추측성 보도를 한 매체에도 강한 유감을 표한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에이팀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A team입니다.

최근 공식 SNS 계정에 올라온 사진과 관련하여 온라인 상에 당사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루머 생산 및 허위 사실 유포 등이 확인되어 공지를 통해 안내드립니다.

해당 사진 속 아티스트의 손모양이 유해 커뮤니티의 인증 손모양과 유사하다는 내용인데, 해당 손모양은 다른 멤버들과 같이 음악방송 무대 순서를 표현한 것이며, 다른 SNS에서도 아티스트가 독톡한 손모양으로 숫자를 표현하는 게시물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실여부를 확인 하지 않고 추측성 보도를 한 매체에도 강한 유감을 표하는 바이며, 전혀 그런 의도의 손모양이 아닌 점을 분명하게 말씀 드리는 바입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