펭수, 오늘(14일) '스토브리그' 특별출연…명대사까지 구사 '환호성'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우주대스타를 꿈꾸며 남극에서 온 크리에이터이자 EBS 연습생 펭수가 14일 방송되는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최종회에 특별출연한다.

펭수는 최근 진행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촬영장에 등장, 열광적인 환호성을 이끌어냈다. 이어 펭수는 '스토브리그' 열성팬이라며 "선은 니가 넘었어!"라는 '스토브리그'의 명대사까지 완벽하게 구사, 현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던 터.

'스토브리그'에 특별 출연한 펭수 [사진=SBS]

또한 드라마 '스토브리그' 출연에 설렘을 감추지 못하던 펭수는 최종회 대본을 들고 배우들과 함께 호흡을 맞춰보고 첫 연기에 대한 열정을 불 지폈다. 첫 드라마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꼼꼼한 모니터링과 상대방 배우를 향한 '무한 리액션'을 선보이며 스태프들의 감동을 이끌어낸 것. 과연 펭수는 '스토브리그'에서 어떤 역할로 활약을 펼치게 될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그런가하면 비밀리에 촬영된 펭수의 특별출연은 그 어느 때보다 스포와의 전쟁이 치열했다. 몰려오는 사진요청에 모두 응해줬던 펭수도 극의 몰입에 방해가 되는 것을 막기 위해 SNS 등에 방송이 끝난 후 사진을 올려줄 것을 부탁했던 것. 또한 장난기 넘치는 모습으로 '분위기 메이커'를 자청, 감독님의 무전기로 현장 지휘하는 등 감독님 따라잡기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제작진 측은 "밝은 에너지가 가득한 펭수는 마지막회를 앞두고 시원 섭섭해하는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보약 같은 에너지를 불어넣었다"라며 "14일 방송되는 '스토브리그' 마지막 회에서 펭수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스토브리그' 속 마지막 메시지는 무엇일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14일 오후 10시 방송.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