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로부부' 이상아 "유일한 이혼 유경험자, 정신줄 놓고 내 얘기"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애로부부' 이상아가 첫 토크쇼에 임하는 소감을 밝혔다.

27일 오후 채널A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최화정 홍진경 이상아 이용진 양재진이 참석했다.

'애로부부' 이상아 [사진=채널A]

'애로부부'는 드라마보다 더한 현실 부부들의 적나라한 애로사항을 방송 최초로 선보이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다.

이날 이상아는 "나는 (이혼) 유경험자라서 (사연에) 공감을 할 수 있는 부분이 많다. 이 분들은 현실에만 집중한다. 하지만 현실로 다가오면 감성적으로 되는 경우가 있다"며 "정신줄 놓으면 내 얘기를 하더라"고 말했다.

홍진경은 "어떤 이야기가 나오면 우리는 '어떻게 저렇게 살아?'라고 말한다면, 이상아는 '저정도로 왜 헤어져'라고 말한다. 어지간한 얘기는 이상아 앞에서 씨알도 먹히지 않는다. 우리끼리 '이상아 언니는 어떤 인생을 살았던거야'라고 말한 적도 있었다"고 말했다.

27일 오후 10시 첫 방송.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