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가네' 문가영, 최강창민 첫사랑女 낙점

2월21일 밤 11시 Mnet '미미' 첫 방송


[김양수기자] '왕가네 식구들'의 문가영이 Mnet 드라마 '미미'에 캐스팅됐다.

Mnet 4부작 드라마 '미미'(극본 서유선 연출 송창수)는 시공을 초월해 운명이 뒤바뀐 남녀의 아름답고 애틋한 첫사랑을 그린 작품. 문가영은 극중 민우(최강창민 분)의 첫사랑 미미로 분한다.
극 중 최강창민은 인기많은 웹툰 작가 민우 역을 맡는다. 잃어버린 첫사랑을 찾아 나서는 아픔을 간직한 남자 주인공이다. 특히 최강창민은 첫사랑의 아픔을 지닌 28세 웹툰 작가 민우와 풋풋한 첫사랑에 가슴 설레는 18살 고등학생 민우로, 현재와 과거를 넘나들며 1인 2역을 소화할 예정.

제작진은 "문가영 특유의 차분하고 신비스러운 이미지가 미미를 잘 표현해 줄 것으로 보인다"며 "최강창민과 보여줄 첫사랑 케미를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가영은 "첫 주연작이라 많이 걱정되기도 했지만 설레고 기대가 됐다. 기분 좋은 느낌으로 촬영을 시작했고 촬영전에 준비도 많이 할 수 있어서 그 어떤 촬영장보다 즐거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올해 봄 대한민국에 첫사랑에 대한 아련한 기억을 선사할 Mnet '미미'는 오는 21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