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교육청 '찾아가는 농구교실' 운영


[아이뉴스24 홍수현 기자]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관내 초등학교 36개교 4~6학년 학생 4,000여명을 대상으로 '스포츠전문가와 함께하는 신나는 농구교실'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인천광역시교육청 '찾아가는 농구교실' 운영 [사진=인천광역시교육청]

'스포츠전문가와 함께하는 신나는 농구교실'은 2020년 인천광역시교육청과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이 맺은 업무협약에 의해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에서 은퇴한 농구선수를 강사가 학교를 찾아가 교육과정 내 학생 맞춤형 스포츠 전문가 협력수업을 지원해 학생 건강 체력 증진 및 체육교육 내실화를 위해 운영된다.

전문가가 함께 40시간 내외의 협력수업을 진행해 학생들의 건강체력을 증진하고, 패스, 슛, 드리블, 놀이게임 등을 통해 농구 기본기에 대해 배운다.

신석초등학교 임다영 교사는 "학생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수업으로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정됐다. 스포츠전문가와 함께 진행되는 협력수업으로 학생들의 농구에 대한 흥미도 높이고, 신체 활동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학생들의 체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체육 활동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며 "스포츠 전문가 협력 수업으로 학생 건강 체력 증진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다양한 체육활동 프로그램을 개발해 학생 건강체력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수현 기자(soo0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