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믹스 사태] "업비트 갑질" vs "투자자 보호차원" 갑론을박

국내 4대 거래소가 위메이드 코인 '위믹스'를 거래지원 종료(상장 폐지)한 것을 두고 발행사와 거래소 갈등이 거세지고 있다. 위메이드는 이번 위믹스 폐지를 업비...

  1. 김주현 위원장 "내년 청년층 위한 '5천만원 통장' 출시"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내년 청년도약계좌 출시 등 청년들의 중장기 자산형성을 지원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김 위원장은 29일 서울 중구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열⋯

  2. 미래에셋생명, 경영 전반 ESG 도입…'상생 기업 문화' 구축

    미래에셋생명이 지난해 지속가능경영(ESG) 원년을 선포한 데 이어, 경영 전 분야에 ESG 철학을 도입해 고객과 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상생의 기업문화를 구축하고 있⋯

  3. [단독] 'GA 자진 철회' 흥국생명, 저능률 설계사에게 재위촉 제안

    흥국생명이 이달 중순 자회사형 법인보험대리점(GA) 'HK금융서비스(가칭)' 인가 신청을 자진 철회한 데 이어, 올해 2월부터 시행한 '저능률 설계사 관리 방안'도 사실⋯

  4. 신한금융지주 차기 회장 후보, 조용병·진옥동·임영진 3파전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진옥동 신한은행장,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사실상 차기 회장 자리를 두고 경쟁한다. 29일 신한금융지주회사 이사회 내 소위원회인⋯

  5. 한국핀테크산업협회, 회원사 400개 돌파

    한국핀테크산업협회(핀산협) 소속 회원사가 400개를 돌파했다. 핀산협은 29일 회원사 수가 출범 당시 111개 사에서 6년 만에 4배가량 증가했다고 밝혔다. 최근 풍수⋯

  6. "빅테크에 밀리면 안 돼"…카드사들 플랫폼 강화로 '분주'

    카드사들이 자사 플랫폼 강화로 분주하다. 범용성 확대를 위한 카드사 오픈페이도 개시 시점을 두고 막바지 조율에 들어갔다. 간편결제 등에서 빅테크에 밀리지⋯

  7. 코인원, 카카오뱅크 원화 입출금 서비스 시작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이 카카오뱅크 원화 입출금 서비스를 시작했다. 코인원은 29일 원화 입출금 은행을 바꾸면서 기존 NH농협은행과의 서비스를 종⋯

  8. 은행 예금 평균 금리 4.01%, 13년 9개월 만에 최대

    기준금리 인상과 시장금리 상승 등의 영향으로 지난달 은행권의 가계대출 평균 금리와 예금 금리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29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금융기관 가⋯

  9. '내부통제' 칼 빼든 금융위에 금융권 술렁…"대놓고 관치"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내부통제 관련 제도를 개선하고 금융사고 발생 시 최고경영자(CEO)의 책임을 강화하기로 한 것을 두고 금융권이 술렁이고 있다. 금융사⋯

  10. 횡령·불완전판매 시 CEO 책임…금융당국, 내부통제 제도 개선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금융회사 최고경영자(CEO)와 이사회의 책임을 강화하는 등 내부통제 제도의 실효성을 높인다. CEO는 모든 금융사고의 '책임관리자'로 지⋯

  11. 입국 제한 완화에 3분기 카드 해외 사용액 전년比 32.6%↑

    세계 각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입국 제한 조치 완화로 출국자 수가 늘어나면서 지난 3분기(7~9월)에 해외에서 사용한 카드 금액이 전년 동⋯

  12. "자동차 덜 타고 반값 할인받는다"…고물가 시대 車보험 활용법

    #. 자동차보험 갱신 시점이 돌아온 40대 신모씨는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가격을 비교하다가 그간 할인받을 수 있던 특약을 놓쳤던 걸 알았다. 올해 치솟은 물가에 팍⋯

  13. 롯데카드, 4000억원 규모 해외 자산유동화증권 발행

    롯데카드가 3억 달러(약 4천억원) 규모 해외 자산유동화증권(ABS)을 발행했다. 29일 롯데카드에 따르면 신용카드 매출채권을 기초자산으로 발행한 이번 ABS는 싱가⋯

  14. [위믹스 사태] 금감원장 "유통량 불일치 중요해…모니터링 중"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위메이드 코인 '위믹스' 사태에 대해 자본시장 개념으로 따지면 공시한 발행 주식 수와 유통 주식 수가 일치하지 않는 문제라며 해당 사안⋯

  15.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 배당 자율적 결정 존중…개입 최소화"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은행 배당 등 주주 환원 정책과 관련해 자율적인 의사 결정을 존중한다며 금융당국의 개입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복현 원장은 28⋯

  16. 은행 뺨치는 '연 6%' 저축성보험…정작 소비자는 '외면'

    "10년 전 들었던 저축성보험의 만기가 돌아오는데 은행 고금리 예·적금 상품으로 갈아탈 생각입니다. 중도해지하면 무조건 손해라 들고 있던 건데, 기대했던 것보⋯

  17. 더쎈카드, 롯데월드 할인율 큰 카드 알려준다

    헥토이노베이션이 롯데월드 어드벤처와 마이데이터 기능 제휴를 맺었다. 28일 헥토이노베이션에 따르면 앞으로 더쎈카드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롯데월드 어⋯

  18. 신한카드, MZ세대 겨냥 '최고심' 신용카드 선봬

    신한카드가 일러스트레이터 '최고심'과 MZ세대 고객 잡기에 나섰다. 신한카드는 28일 최고심과 협업을 통해 '신한카드 핏(Fit) 최고심 에디션(이하 최고심 핏 카드)⋯

  19. 금융위, 서울에서 '국제보험감독자협의회 실무그룹' 회의 연다

    금융당국이 보험감독 관련 최고 권위의 국제기구인 '국제보험감독자협의회(IAIS)'의 실무그룹 회의를 개최한다. 금융위원회는 금융감독원과 오는 29일부터 내달 1⋯

  20. "은행 신규 자금 8~9조원 대출 여력 생긴다"

    은행이 8~9조원 규모의 신규 자금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정부는 은행의 대출 여력 확보를 위해 정부자금을 재원으로 한 8~9조원 대출을 예대율 산정 시 제외하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