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추석 전 농민 공익수당 지급


[아이뉴스24 오지명 기자]전라북도 군산시는 전라북도 농업, 농촌 공익적 가치 지원사업(약칭, 농민 공익수당)의 신청·접수가 완료됨에 따라 오는 15일까지 지급대상자의 요건충족 여부 확인 절차에 들어간다고 1일 밝혔다.

전라북도 군산시청전경[사진=군산시청]

이날 시에 따르면 지난 2월부터 4월 28일까지 농민 공익수당 신청·접수 결과 8천436명이 신청했으며, 오는 24일부터 8월 4일 기간 중 지급제외 대상자 이의신청 기간 운영 후 적합대상자를 선정, 오는 9월 추석 전에 농민 공익수당 카드(선불카드)를 지급할 예정이다.

농민 공익수당 지원 대상은 2년 이상(2019. 12. 31. 부터 지속) 전라북도 내에 주소를 두고 농업경영체에 등록되어 있어야 하며, 영농규모가 1천㎡ 이상이어야 한다.

양현민 농업축산과장은 “9월 추석 전 농민 공익수당 카드(선불카드) 지급해 농업인뿐만 아니라 침체되어 있는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군산=오지명 기자(ee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