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삼성 KRX 리츠 TOP10 월배당 ETN' 신규 상장


소액투자로도 10개 상장리츠에 분산투자하는 효과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삼성증권이 '삼성 KRX 리츠 TOP10 월배당 ETN'을 22일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해당 상품은 한국거래소의 'KRX 리츠 TOP1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ETN이며, 배당 지급 횟수를 늘린 것이 특징이다.

상장 리츠마다 분배금을 지급하는 주기와 시기가 다르다는 점을 이용해 여러 리츠를 반영해 배당이 자주 지급될 수 있는 구조로 만들었다.

여기서 ‘월배당’은 매월 분배금이 지급되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 아닌 분배금이 생기는 월에는 바로 배당을 지급하는 구조다. 2022년 7월 기준으로 1년에 배당이 예상되는 월은 총 6개다. 다만 2023년 3월 KRX 리츠 TOP10 지수 내 상장리츠 리스트 변경시 바뀔 수 있다.

'삼성 KRX 리츠 TOP10 월배당 ETN'의 기초지수가 되는 KRX 리츠 TOP10 지수는 한국거래소가 2022년 5월부터 발표하는 신규 지수다. 한국거래소에 상장돼 거래되는 상장리츠 중 일평균시가총액 상위 10종목으로 구성됐으며, 매년 3월 리스트가 변경된다.

상장리츠별 개별 투자보다 '삼성 KRX 리츠 TOP10 월배당 ETN'이 유리한 점은 소액 투자 혹은 1만원짜리 한주만 사도 10개의 리츠에 분산 투자하는 효과가 있다는 점이다. 2022년 7월 기준으로 본 ETN의 구성 종목은 ESR켄달스퀘어리츠, NH올원리츠, SK리츠, 디앤디플랫폼리츠, 롯데리츠, 신한서부티엔디리츠, 신한알파리츠, 이리츠코크렙, 제이알글로벌리츠, 코람코에너지리츠로 오피스·쇼핑몰·물류·특수 등의 다양한 K-리츠에 투자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리츠 수익률은 전통적으로 다른 자산과의 상관관계가 낮아 경기방어형 투자자산 성격도 갖고 있다. 'KRX 리츠 TOP 10 지수'의 2022년 7월 15일 기준 1년 연변동성은 11.6%으로 KOSPI200(17.0%)나 KOSDAQ150(24.7%)에 비해 낮은 수준의 변동성을 보여준다.

아울러 ETN과 개별 상장리츠 모두 매매차익이 비과세 된다는 점은 동일하다. 다만 개별 상장리츠는 매도시 증권거래세가 부과되며, ETN은 매도시 증권거래세가 면제된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배당기회를 늘려 현금흐름을 필요로 하는 은퇴세대 고객들에게 적합한 ETN”이라며 “앞으로도 투자자들의 다양한 니즈에 맞춤 상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