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존비즈온, 전자문서중계 서비스 확장


'WEHAGO 전자문서' 서비스 신규 설비 인증 완료

[아이뉴스24 김혜경 기자] 더존비즈온이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서비스 범위를 기존 PC 기반에서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를 포함하는 멀티 플랫폼 환경으로 확장한다.

더존을지타워 전경. [사진=더존비즈온]

더존비즈온은 차세대 전자문서중계 서비스에 대한 정부 심사를 완료했다고 11일 발표했다. 공인전자문서중계자는 전자문서·전자거래 기본법에 따라 전자문서를 유통할 수 있는 자격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의 지정을 받는다.

더존비즈온은 이번 인증을 계기로 기존 개인 위주 전자문서중계 시장에서 기업 특화 서비스 부문으로 확대‧진출한다는 계획이다. 기존의 전자세금계산서, 공인전자문서센터 등과 연계해 전자문서 송·수신이 가능한 양방향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선 비즈니스 플랫폼 '위하고(WEHAGO)' 기반의 전자문서중계 플랫폼 'WEHAGO 전자문서'를 선보인다. 기존 PC 기반 샵(#)메일로 한정됐던 서비스를 모바일 메신저 등으로 확장한 전자문서 통합 송·수신 서비스이다.

간단한 본인인증만으로 각종 전자문서를 손쉽게 주고받을 수 있다. 공인전자문서보관센터를 활용해 원본 문서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확장 서비스도 지원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개인용 통합 서비스 플랫폼 '나하고(NAHAGO)'에서도 모든 기업 재직자를 위한 전자문서 서비스를 통합해 제공한다.

송호철 더존비즈온 플랫폼사업부문 대표는 "더존비즈온의 전자문서 서비스는 국가공인 전자문서유통사업자와 국가공인 전자문서보관센터 지위를 동시에 보유하고 있다"라며 "안전하고 편리한 전자문서 서비스 보급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혜경 기자(hkmind900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