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교육청, 교육환경평가 사후관리 컨설팅 진행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경기교육청이 오는 12월까지 교육환경평가 사후관리 컨설팅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교육환경평가는 학생의 학습, 안전 보건·위생에 지장이 없도록 학교와 학교 주변 교육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여러 요인을 사전 평가해 정비하는 제도다.

도교육청은 교육환경평가 제도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 2021년 교육환경평가 이행 여부를 점검하는 사후관리 사업을 전국 시도교육청 최초로 도입했다.

경기도교육청북부청사 전경. [사진=경기교육청 ]

이번 컨설팅은 대상 사업지에 교육환경평가 사후관리 절차와 방법을 안내하고, 사후관리 이행을 전문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컨설팅 대상 사업지는 11개소이며 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이 합동 조사팀을 꾸려 ▲소음·진동 ▲대기 ▲통학 안전 분야 이행 여부를 점검하고 현장 관계자 면담을 진행한다.

컨설팅은 이날부터 12월31까지 각 지역 상황에 따라 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 사업시행자가 협의해 진행한다.

천상봉 도교육청 교육환경개선과장은 "사업시행자가 교육환경평가 결과를 철저하게 이행하고 있는지 점검하고 결과를 분석해 승인사항을 준수하도록 요청할 것"이라며 "특히 통학 안전 분야를 중점적으로 점검해 등굣길 위험요소로부터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