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원, 올 상반기 크레버스 등 M&A 진행 상장사 51개…전년비 7%↓


주식매수청구대금 1천987억원 지급…작년비 1569.7% 폭증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원)이 올해 상반기 상장법인 중 기업인수합병(M&A)을 완료했거나 진행 중인 회사가 51개사라고 22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55개사) 대비 7.3% 감소한 수치다.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원)이 22일 올해 상반기 상장법인 중 기업인수합병(M&A)을 완료했거나 진행 중인 회사가 51개사라고 발표했다. [사진=예탁원]

증권시장 통계는 유가증권시장 17개사와 코스닥시장 34개사이며, 사유별로는 합병이 46개사로 가장 많았다.

또한 상반기 상장법인이 예탁원 집계 기준으로 주주에게 지급한 주식매수청구대금은 1천987억원으로 전년 동기(119억원) 대비 1천569.7% 늘었다.

유가증권시장의 경우, 엔에스쇼핑이 주식교환을 사유로 가장 많은 주식매수청구대금(411억원)을 지급했다. 현대건설기계(356억원), 롯데제과(220억원) 등이 뒤이었다.

코스닥시장은 씨엠에스에듀를 합병한 크레버스(348억원), 엔에스쇼핑과 주식교환을 진행한 하림지주(179억원) 순으로 집계됐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