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국가평생교육진흥원과 교육기반 사회공헌 활동 '맞손'


U+아이들나라에 부모교육 콘텐츠 편성…평생교육 활성화 지원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LG유플러스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사회공헌 활동 전개에 뜻을 모았다.

LG유플러스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교육 기반 사회공헌 활동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박종욱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CO 전무와 강대중 국가평생교육진흥원 원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국가평생교육진흥원(원장 강대중)과 교육 콘텐츠 기반 사회공헌 활동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발표했다.

국평원은 국민 평생교육을 지원하는 교육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국가 차원 평생교육진흥을 위한 지원 사업과 평생교육 종사자 양성·연수, 평생교육 종합정보시스템 구축 등 다양한 교육 지원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콘텐츠 사회공헌활동 활용 ▲국평원 콘텐츠 LG유플러스 플랫폼서 제공 ▲평생교육 콘텐츠 개발·보급 협력 ▲생애주기별 학부모 교육 콘텐츠 보급·확산 등을 추진한다.

국평원 부모교육 콘텐츠를 U+아이들나라에 편성해 부모 대상 콘텐츠를 제공한다. U+아이들나라는 유아발달·유아기질·유아다면적성·부모양육행동 등 육아 종합검사 4종과 자녀 생애주기별 교육 콘텐츠 440여편을 제공하는 학부모 대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영어와 독서, 누리과정 등 U+아이들나라 콘텐츠와 전국학부모지원센터 학부모 포털 학부모ON누리 부모 교육 콘텐츠를 활용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공동 전개할 예정이다.

박종욱 아이들나라CO는 "양질의 국가평생교육원 콘텐츠를 아이들나라에서 제공하게 돼 서비스 경쟁력 강화는 물론 국민 평생교육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부모와 자녀가 올바른 교육과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국평원과 지속적 콘텐츠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대중 국가평생교육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아이들과 학부모교육에 공헌할 계기가 되길 바라며 공공서비스와 민간 분야의 전문성을 결합하여 평생교육 활성화에 시너지를 낼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nocount-ju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