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국감] 윤석헌 금감원장 "카드업계 외연경쟁 심각"

최운열 "카드수수료, 업계 경쟁 유도로 낮춰야"


[아이뉴스24 허인혜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카드업계의 외연경쟁이 심각한 수준이라고 진단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해 최운열 의원(더불어민주당)이 "카드업계의 시장 경쟁을 유도하는 방안으로 카드수수료를 낮춰야 한다"고 질의하자 이같이 답했다.

최운열 의원은 "윤석헌 원장이 학계에 있을 당시에는 금리 수수료 등 상품가격의 자율화를 강조했는데 최근에는 소신이 변화하고 있다"며 "여신전문금융사, 카드사 CEO들을 만나 과도한 마케팅을 지적하면 금융사로서는 압박을 느끼지 않겠느냐"고 질의했다.

이어 "카드사의 경쟁이 소비자의 혜택으로 이어지면 카드수수료 인하도 가능하지 않느냐"고 덧붙였다.

윤석헌 원장은 "영세 사업자와 중소 사업자의 가맹점 보호 차원"이라며 "카드사의 경우 외연 경쟁이 심각해서 방향제시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허인혜기자 freesia@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