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연 교육감, 교육자치 포럼서 "학교운영·학교재정의 자율성 필요" 역설


[아이뉴스24 김세희 기자]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22일 오전 경기 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교육자치, 현장에 묻고 정책으로 답하다'는 슬로건으로 열린 '교육자치 포럼'에 참석했다.

이 포럼에는 유은혜 사회부총리겸교육부장관, 김승환 전북교육감, 이재정 경기교육감, 도성훈 인천교육감, 김병우 충북교육감이 참석해 '교육자치 시대, 교육정책과 개선 노력, 교육주체의 참여 방안' 등을 주제로 얘기를 나눴다.

[사진=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은 "서울교육청의 신년화두는 '혁신교육 10년 역사의 혁신교육 1.0 시대를 지나 앞으로 혁신교육 2.0시대를 어떻게 채울까'인데 그 속에는 교육자치가 있고, 교육자치의 궁극적 목표는 학교자치"라며 "교육 관련 의사결정 권한과 권리를 시도교육청으로, 그 권한과 권리가 학교로, 학생·교사가 참여하는 교육자치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권한과 책임을 강화한 학교운영·학교재정의 자율성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사진=서울시교육청]

김세희기자 ksh1004@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