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희 본부장, WTO 지지교섭 위해 미국으로 출국


WTO 사무총장 선출 협의를 위해 방미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은 15일부터 18일까지 차기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출과 관련해 미국 정부, 업계 및 전문가 등과 협의를 위해 워싱턴 D.C로 출국할 예정이라고 14일 발표했다.

이번 미국 방문은 WTO 사무총장 선출 1라운드가 16일에 종료되는 시점을 감안해 미국과 WTO 주요 이슈 및 한미간 여러 현안을 논의하기 위한 목적이다.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 [청와대]

유 본부장은 이에 앞서 지난주 스위스 제네바와 프랑스 파리에서 WTO 차기 사무총장 선출 1차 라운드 기간에 맞줘 제네바 주재 WTO 회원국 대사 및 통상장관 등을 대상으로 지지 교섭 활동을 전개한 바 있다.

민혜정 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